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커뮤니티 > 공지사항 > 직무능력, 면접의 중요성 더욱 커진다!
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
title4-1.jpg

 
직무능력, 면접의 중요성 더욱 커진다!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7,395  

올 상반기 공채의 화두는 바로 ‘스펙 줄이기’와 ‘직무능력 강화’이다!

잇츠 스피치에서 눈을 뗄수 없는 자기소개서, 나만의 직무능력 스토리 만들기와
철저한 면접준비까지 함께 하세요~~

“뜨거운 열정과 자신만의 스토리가 있는 바이킹 인재를 찾습니다!”
 실제로 SK그룹이 실시하고 있는 ‘바이킹 챌린지’란 신입사원 공채 특별전형의 슬로건인데요~

이 전형은 흔히 취업 스펙이라 불리는 학력, 영어점수 등의 제한을 두지 않습니다.
올 상반기 대졸 공개채용부터 외국어 성적, 해외 연수, 수상 경력 등 스펙 관련 항목을 입사지원서 입력란에서 모두 없앴다고 합니다.

외모도 스펙이라는 말이 나오는 요즘, 증명사진을 제출하지 않아도 되구요~ 스펙 초월 채용인 셈입니다. 업무에 필요한 직무역량평가를 더 강화하겠다는 의미겠죠?

관련뉴스 들이 지난 3월~4월에 집중적으로 보도되기도 했습니다.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공기업의 채용기준이 스펙 대신 직무능력 중심으로 바뀌고 있습니다. 영어점수나 학점이 좀 부족하더라도 직무와 관련된 자신만의 스토리가 있으면 유리해지는 겁니다.

한주한 기자입니다.

<기자>

공기업 입사 경쟁은 수십 대 1의 경쟁률이 기본일 정도로 치열합니다.

취업준비생들은 하늘에 별 따기 같은 공기업 입사를 위해 '스펙' 쌓기에 온 힘을 기울입니다.

지난 2012년부터 줄곧 공기업 입사에 도전해온 양재훈 씨는 스펙이 밀려 낙방을 거듭하다 지난해에야 합격의 기쁨을 맛봤습니다.

직무능력을 중시하는 채용 덕분이었습니다.

[양재훈/지난해 공기업 입사 : 가장 잘하는 게 무엇인가를 파악하고, 그다음에 거기에 맞는 회사를 찾아 준비하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.]

올해 공기업 신규채용 규모는 1만 7천 명.

이 가운데 130개 공기업에서 3천 명을 직무능력 중심으로 채용하기로 했습니다.

직무능력 평가는 직무수행에 필요한 지식이나 소양 등을 797개 직무별로 체계화한 '국가직무능력표준', NCS를 기반으로 이뤄집니다.

[백상진/대한지적공사 처장 : 직무에 맞는 과목을 이수했는지 그리고 그 직무에 필요한 인턴 등 그런 경험을 쌓았는지 이런 부분을 평가하고 있습니다.]

서류와 필기시험, 면접으로 이뤄지는 채용 과정의 기본 틀은 유지하는데 특히 면접이 중요합니다.

직무와 관련된 경험과 경력, 지식이 돋보이는 자기만의 스토리를 만들어 가는 게 유리합니다.

민간기업은 물론 공기업까지 직무중심 채용을 늘리면서 서로 상승작용을 일으켜 변화의 바람이 더욱 강해질 것으로 보입니다.
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싸이월드 한주한 기자 메일보내기

http://news.sbs.co.kr/news/endPage.do?news_id=N1002896150&plink=ORI&cooper=NAVER
[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5-04-21 13:44:18 미디어속 잇츠스피치에서 이동 됨]